대장 내시경

본문 바로가기


30여 년의 역사를 바탕으로 다가올 100년을 꿈꿉니다.

개인별 맞춤형 검사와 최선의 진료를 추구합니다.

대장 내시경
  홈  >   소화기 내시경  >   대장 내시경

대장 내시경

대장내시경 검사는?

대장내시경은 대장에 발생하는 대부분의 질환을 진단할 수 있는 가장 정확한 검사입니다.
끝에 소형 카메라가 달린 지름 1cm정도 되는 긴 관을 항문을 통해 직장과 S상 결장, 하행결장, 가로 결장, 상행 결장을 거슬러 올라 대장이 시작되는 오른쪽 아랫배까지 삽입한 후 서서히 빼내면서 대장 내부를 육안으로 정밀하게 진단하는 검사 방법입니다.
대장용종을 발견할 경우 내시경적 용종제거 술로 진단과 동시에 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.

대장내시경검사 대상

  • 40대 이상의 성인 중 대장 내시경을 한번도 받아보지 않은 경우
  • 배변시 출혈이 있거나 하루 3회이상 대변을 볼 경우
  • 변비, 설사, 점액변을 자주보거나 대변이 가늘어질 경우
  • 부모나 형제 중 대장암이 있을 경우 (20~30대도 권장함)

정기적인 대장내시경 검사가 꼭 필요한가요?

대장내시경 검사는 만성 변비, 혈변, 복통, 설사 등의 증상에서 권유됩니다. 대장용종이나 조기 대장암은 증상이 없습니다.
따라서 50세가 되면 증상이 없어도 3~5년 간격으로 대장내시경 검사가 필요합니다.
혹시나 가족 중 대장암이나 대장용종이 있는 경우는 30대에 검사를 시작하는 것이 안전합니다.

대장내시경은 얼마나 자주 받아야 하나요?

대한소화기학회에서는 초기 대장내시경에서 용종이 없다면 5년마다 1 번씩, 선종성 용종이 1cm이상이거나 여러 개 있다면 1년 후에 다시 한번 대장 내시경을 시행할 것을 권고하고 있으나 아직 확실하게 정해진 바는 없습니다.
그러나 아무리 뛰어난 전문가가 자세히 관찰을 한다고 하더라도 10~20%에서는 존재하는 용종을 발견하지 못한다는 연구결과를 생각하면 조금 더 자주 대장내시경을 시행하는 것이 안전합니다.

내시경검사, 백양제일내과는 특별하다!

세심함과 정확성을 모두 갖춘 믿을 수 있는 검사!!

백양제일내과만의 높은 용종과 선종 발견율!

용종대장용종 발견율(2009~2011년)

7개 대학병원 백양제일내과 용종발견율
35.9% 74.8%

선종대장선종 발견율

의료기관 결핵환자 지원사업(2011. 4월부터 실시)
미국 다학제기반 대장암 진료지침 국내 백양제일내과
25% 31~53% 59.85%

(출처 : 제53회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세미나)

대장내시경검사 주의사항

  1. 검사 중 용종제거 시 큰 용종을 제거 할 경우 2~3일간의 입원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.
  2. 수면 내시경시 운전은 피하시고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일은 피하시기 바랍니다.
  3. 검사 중 공기를 주입하므로 복부팽만감이 있을 수 있으니 충분히 가스배출을 하시기 바랍니다.
  4. 검사 후 휴지에 묻을 정도의 출혈이 있을수 있으나, 심한 복통, 출혈이 심한 경우 알려주시기 바랍니다.
  5. 조직검사 시행 후 최소한 1시간 후부터 식사 가능하며 가볍게 드시면 됩니다.

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